블로그 페이스북
  ID저장
 
회원가입 I 아이디/비밀번호찾기
페이스북 미투데이 블로그
관련분류 : 도서문의
토지 12의 73P 중 이해 안 되는 단어
1017 2018-07-17 오후 3:17:55
이춘길
얼마전에도 토지중 이해안되는 문장이 있어서 게시판에 글을 올렸는데요.
답변을 잘해주셔서 너무 잘 이해가 되었습니다.

이번에도 이해가 안되는 단어, 문장이 있어서 이렇게 문의드립니다.

'토지12(초판 6쇄)' 73P, 3부 4권 4편 18장 기인인가

토지 12의 73P, 맨 윗부분 권오송의 대사 중에서요.

'순사 누이도 잘해 나가는데 이건 굴레 벗은 말같이 그 나이 하고서도 순진하다 그 말입니다.'

이런 문장이 있습니다. 권오송이 강선혜에 대해서 말하는 부분인데요.
여기서 '순사 누이'란 단어가 아무리 다시 읽어봐도 어떤 의미인지 모르겠습니다.
소설속의 누군가를 지칭하는 단어인지 아니면 당시에 쓰이던 관례적인 표현인지 모르겠네요.
순사는 일제시대에 하급 경찰직을 일컫는 말인데 '순사 누이도 잘해 나가는데...'라는 문장이
어떤 의미인지 이해가 안됩니다.

강선혜의 동생 중 순사가 있어서 순사 누이란 강선혜를 가르키는 것인지...
강선혜의 동생에 대한 언급은 기억이 나질 않네요.
문맥상으로는 강선혜가 주변의 평가나 나이보다 순진하다는 의미로 한 말 같은데요.
답변 해주시면 고맙겠습니다.
그럼 수고하세요.
  
회사소개 오시는길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사이트맵 도움말